UPDATED. 2019-05-24 12:18 (금)
서울시, 매주 주말 안국동 ‘감고 당길 여성 공예마켓’ 개장
상태바
서울시, 매주 주말 안국동 ‘감고 당길 여성 공예마켓’ 개장
  • 박현정
  • 승인 2019.04.19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예마켓 모습 (사진=서울시)
공예마켓 모습 (사진=서울시)

[너겟뉴스=박현정 기자] 오는 20일 서울시에서 여성 공예마켓 ‘감고 당길 공예마켓’을 연다고 19일에 밝혔다.

‘감고 당길 공예마켓’은 서울 대표적인 여성 공예마켓이며 여성 공예가들의 판로를 지원하기 위해 2015년부터 개최했다.

올해는 여성 공예마켓 수공 길에서 감고 당길 공예마켓으로 명칭을 바꿔 장소성과 지역을 함께 성장을 위해 운영한다.

공예마켓은 오는 20일 개장해 10월까지 매주 토, 일요일(혹서기 7, 8월 제외) 정기적으로 열리며 안국동, 삼청동을 찾은 시민들을 맞이할 예정이다.

개장일에는 공예가와 함께 공예 작업 과정을 배우는 체험 프로그램과 오프닝 공연 등 다양한 이벤트가 진행된다.

공예마켓은 상반기 참가자로 선정된 여성 공예가 100여 팀이 매 회 번갈아 참여해 자신의 스토리가 있는 특별한 공예품을 선보인다.

감고 당길 공예마켓은 상·하반기 공고를 통해 참가자를 모집하고 있으며 자신만의 디자인, 아이디어로 공예품을 만드는 서울시 여성이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감고 당길 공예마켓을 주관하는 서울 여성 공예센터 더 아리움은 “참가자들이 여성 공예창업가로 성장을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서울 여성 공예센터장 김영징은 “창업을 준비하는 여성 공예가들은 공예마켓을 통해 고객을 직접 만나 소통하고 성장할 수 있는 중요한 장이며 더 많은 시민들이 방문해 공예가와 공예문화를 만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